[10년후] 학교숲 10년 이렇게 변했습니다. ③ 안양신기초등학교

학교숲 10년 이렇게 변했습니다. ③ 안양신기초등학교


학교숲운동이 시작된 지 10년이란 시간이 흘렀습니다. 2009년 지금, 10년의 시간을 거슬러서 1999년 초창기 학교숲을 만나러갑니다.

※ 이 글은 2009년 당시의 글을 일부 편집하여 옮겨온 것입니다. 


안양신기초등학교는 1999년부터 학교숲운동을 시작했고, 2005년에는 '아름다운 숲길이 있는 학교"라는 학교숲 시범학교 우수사례집 책자를 출판한 학교입니다. 1999년 학교숲운동을 시작했던, 초창기. 누구보다 학교숲에 관심이 남달랐던 남상용 교장선생님을 중심으로 신기초등학교는 학교숲운동에 푹 빠져있는 학교였습니다.

신기초등학교 학교숲 조성 ▲ 남상용교장선생님과 아이들 ▲ 2001년 학생, 학부모, 교사가 함께 학교숲을 조성하는 모습

그렇게 학교숲운동에 푹 빠져있던 안양신기초등학교의 지금의 모습이 무척 기대가 되었습니다. 신기초등학교를 방문하는 발걸음도 기대와 설렘으로 가득했습니다. 그리고 신기초등학교를 들어섰을 때, 기대와 설렘은 어느새 놀라움과 경이로움으로 바뀌고, 10년이 지난 신기초의 학교숲은 초록의 푸르름을 가득안고 있었습니다.

신기초등학교 학교숲▲ 신기초등학교 학교숲

아파트에 둘러싸여 삭막했었던 그 옛 모습을 찾기 어려웠습니다. 어느덧 학교숲은 아파트를 따라잡을 만큼 자라있었습니다. 학교숲을 배경으로 아빠가 아이들이 놀고 있는 모습은 마치 한 폭의 그림처럼 아름답게 보였습니다. 안양신기초등학교의 학교숲이 이렇게 자리 잡기까지 그 예전에 모습은 어떠했을까?

화랑초등학교 학교숲 초기▲ 1999년 11월 학교숲 조성 첫 가을식재 모습

신기초등학교 학교숲▲ 2009년 6월 현재 학교숲 모습

1999년 가을식재 후에는 학교숲으로 심은 나무들보다, 뒤쪽에 아파트가 더 눈에 많이 들어왔었는데, 현재는 울창한 밀림이 아파트 앞으로 들어선 느낌이었습니다. 이젠 아파트 보다 학교숲이 떡하니 보였습니다. 

학교숲속으로 들어가보니, 그 모습은 더욱 확연했었는데요. 그 오랜 시간동안 자란 나무의 크기가 놀라웠지만 그만큼 자라난 나무가 빽빽히 들어차면서 하층 식생이 많이 사라져버린 모습도 10년의 시간을 말해주고 있었습니다. 또 한 번 학교숲이 자리 잡고 우거질수록 숲의 유지 관리에 대한 중요성을 깨닫게 됩니다.

신기초등학교 학교숲▲ 좌/2001년 10월 학교숲 모습           ▲ 우/2009년 현재 학교숲의 모습

신기초등학교 왼편으로 넓게 자리잡고 있는 생태연못의 모습도 예전과 비교해보니, 다양한 식생들로 들어차 있는 모습이었습니다.

신기초등학교 생태연못▲ 2000년 10월 생태연못 조성 모습

신기초등학교 생태연못▲ 2009년 6월 현재 생태연못의 모습

신기초등학교 학교숲 3년째▲ 2001년 10월 학교숲이 조성된 모습(3년째 조성)

신기초등학교 학교숲 현재▲ 2009년 6월 학교숲 현재 모습

지금까지 신기초등학교가 학교숲이 있기까지, 그 당시 교직원을 비롯하여 학교숲 평생회원들이였던 학부모, 그리고 학생들이 있었기에 가능했습니다. 작은 손들이 모여서 심은 나무들이 신기초등학교의 아름드리나무와 큰 숲을 만들었지요.

신기초등학교 학교숲 나무심기▲ 좌/2000년 3월 봄식재를 하는 학생들            ▲ 우/2001년 4월 봄식재 참여하고 있는 학부모와 학생들

신기초등학교 학교숲 나무심기▲ 2001년 봄식재하는 교직원과 학부모, 학생의 모습

학교숲 조성에 이어 생명의숲의 지원을 받아 유실수동산에서 열매관찰하기, 숲체험프로그램 전개, 수생생물원 등을 활용한 신기초등학교만의 특성을 살린 학교숲 활용 프로그램을 만들어, 자체적인 학습자료로 제작하여 학습교제로도 활용에서도 앞장섰습니다. 

신기초등학교 학교숲 활용교육 자료집▲ 2000년도에 제작된 학교숲 활용 프로그램 자료집

학교를 방문했던 당시 학교숲의 교육적 활용프로그램의 진행여부는 알 수 없었지만, 꿈나무 동산의 안내판과 유실수동산에 빨갛게 무르익어가는 앵두를 보면서 여전히 아이들이 이곳 학교숲에서 열매를 맛보고 있을 것이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신기초등학교 앵두나무▲ 2009년 6월 현재 학교숲의 안내판과 앵두나무 모습

1999년 초창기에 학교숲을 조성했던 학교 사진은 대부분이 눈에 보이는 바로 앞이나 옆부분만 찍기 마련이었습니다. 앞으로 이 나무들이 얼마나 자라고 어떠한 공간만큼 커질지에 대해서는 미처 생각하지 못하기에 높은 곳에서 전체를 찍은 사진은 거의 찾아보기 어려운데요. 신기초등학교에는 신기하게도 그런 사진이 있었습니다. 학교와 학교운동장, 그리고 학교숲의 전체를 담은 모습의 사진이었습니다. 그래서 지금의 학교숲의 모습을 더욱 두드러지게 알 수 있었습니다. 

신기초등학교 학교숲 2002년▲ 2002년 학교숲과 학교전체 모습

신기초등학교 학교숲▲ 2009년 6월. 위에서 바라본 신기초등학교 학교숲

어쩌면 그 당시 신기초등학교의 관계자분들은 제가 이러한 모습을 담을 줄 알고 있었던 것은 아니었을까요? 이 사진을 보고 있으면 마냥 흐뭇해집니다. 안양신기초등학교의 옛 모습을 알고 있는 분들도 그러시겠죠? 

아파트 숲으로 둘러싸여있어 삭막하다고 했던 안양신기초등학교는 이제 학교숲으로 둘러싸인 소중한 초록의 공간으로 거듭나고 있었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 안양시 동안구 호계동 1056-5 | 안양신기초등학교
도움말 Daum 지도
Designed by CMSFactory.NET